전남지역 의대 설립 추진 확정...목포대의대 설립 파란불

김원이 의원, 목포시민 염원 담아 ‘의대설립’ 당정청 설득

목포뉴스 | 입력 : 2020/07/23 [15:16]

 

전남지역 의대 설립 추진 확정...목포대의대 설립 파란불

김원이 의원, 목포시민 염원 담아 의대설립당정청 설득

    

[목포뉴스/신안신문] 23일 오전 공공인력 확충을 위한 의대정원 확충 및 공공의대 설립 추진방안당정 협의에서 전라남도 지역에 의대 신설 추진이 확정돼 목포대의대 설립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 김원이 국회의원     ©목포뉴스/신안신문

 

이에 따라 목포대 의대 및 병원 설립을 위한 첫 번째 관문을 넘어서, 본격적인 목포 의대 설립을 위한 절차에 돌입하게 되었다.

 

전라남도는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의료취약지역이자 전국에서 유일하게 의대 및 병원이 없는 지역이다.

 

23일 당정 발표에 따르면 의대가 없는 지역에 의대 신설을 적극 검토·추진할 계획이며 지자체 및 해당 대학의 의지와 실행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기존 의대 정원 증원과는 별도로 정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원이 국회의원은 21대 국회의원 임기가 시작되자마자 목포대 의대 설립을 위한 첫 발걸음으로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고, 지난달 22일에는 목포 의대 설립의 필요성과 추진방안국회 토론회를 개최한 바 있다.

 

또 김 의원은 지난 617일과 715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회의에서 전남 지역 의대 설립 필요성을 수차례 질의해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에게 긍정적 답변을 받아낸 바 있다.

 

특히 비공개 당정청 회의를 통해서도 의료격차 해소, 지역간 균형발전, 공공성 등 의대가 없는 전남 지역 의대 신설의 긴급함과 절실함을 강하게 설득해 이번 당정협의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주문했고, 여당 보건복지위원회 의원들의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원이 국회의원은 전남지역 의대 신설을 명문화한 당정협의 발표에 대해 목포시민의 30년 숙원 사업인 목포 의대 설립을 위해 희망을 잃지 않고 청와대와 정부, 정당을 계속 설득해왔다고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정부의 전남 의대 신설 확정으로 희망의 싹이 하나 텄다. 시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이 싹이 목포대 의대라는 큰 나무로 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의원은 지역 내 의사 인력 부족 및 불균형 해소를 위해 지역의사 선발전형으로 입학한 학생에게는 장학금 등을 지급 및 지원하고, 면허 취득 후에는 대학 소재 지역 내 의료기관에서 10년간 의무복무하는 등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한 지역의사제관련 제정안을 대표 발의할 예정이다.

 

* 신안신문 5개 계열사: 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NTV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박석배 상임감사 취임
광고
광고
광고
광고